뉴스본


경제·정치 > 정치

中, 대만해협 중간선 너머로 장거리 포사격... '대만 포위' 실사격 훈련 시작

이승현기자 입력 : 2022.08.04 수정 : 2022.08.04 18:47
https://newsborn.co.kr/news/news_view.php?idx_no=13255 뉴스주소 복사

대만을 관할하는 인민해방군 동부전구는 중국 소셜미디어 위챗(微信·중국판 카카오톡) 공식 계정을 통해 "동부전구 육군 부대는 대만해협 동부 특정 구역에 장거리 실탄 사격 훈련을 했다"고 4일 밝혔다.

중국 인민해방군이 이날 대만해협 중간선을 넘어 해협 동부 수역으로 장거리 실탄 사격을 한 것이다. 

동부전구는 "오후 1시(한국시간 오후 2시)께 동부전구 육군부대는 대만해협 동부 특정 구역에 정밀 타격을 진행했고 소기 성과를 거뒀다"고 언급했다. 

탄착 지점이 대만이 주장하는 영해 이내인지 여부는 즉각 확인되지 않지만 대만 해협 중간선을 넘어선 포격은 대만이 중국 영토라는 주장을 행동으로 보여주려는 차원으로 해석된다.

이에 대만은 이를 자신들에 대한 주권 침해이자 도발로 간주할 전망이다.

이번 실사격 훈련은 중국이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의 지난 2∼3일 대만 방문에 맞서 예고한 군사 행동의 일환이다. 

이번 훈련에 대한 대만과 미국 군의 대응 여하에 따라 대만해협에 또 한차례 긴장의 파고가 높아질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어 보인다. 

앞서 중국 관영 통신 신화사는 "지난 2일 펠로시 의장의 대만 도착 직후 대만을 포위하는 형태로 설정한 6개 구역의 해·공(空)역에서 인민해방군이 4일 낮 12시(한국시간 오후 1시)부터 7일 낮 12시까지 중요 군사훈련과 실탄사격을 실시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한 중국 정부는 이 기간 훈련이 진행될 해·공역에 선박과 항공기의 진입을 금지하는 공지를 발표했다. 

이어 인민해방군 동부전구는 훈련 내용에 대만 북부·서남·동남부 해역과 공역에서 연합 해상·공중훈련, 대만 해협에서 장거리 화력 실탄 사격을 각각 실시하고 대만 동부 해역에서 재래식 미사일(핵미사일 제외 의미) 시험 사격을 실시할 것이라고 예고한 바 있다.

사진= 대만 근접 비행하는 중국군 헬기

<저작권자ⓒ 뉴스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자 다른글 보기 slee2353@gmail.com

# 태그 통합검색

뉴스 댓글

  • 댓글 300자 한도

Newsborn 'PICK'



주소 : 부산광역시 기장군 일광면 이화로 4 | 등록번호 : 부산 아00435 | 등록일자 : 2019년 5월 21일 발행일자 : 2019년 5월 21일
대표전화 : 1833-6371 | FAX : 0508) 911-1200 | E-mail : no1newsborn@gmail.com
제호 : 뉴스본 | 대표 및 발행인 : 배문한 | 편집인 : 이승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현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배문한

Copyright © newsborn, Ltd. All rights reserved.